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Episode'문화예술의 장' 된 GS건설 본사

2018.08.10

[머니투데이] 유엄식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GS건설 본관 1층에 설치된 갤러리 시선에서 관람객들이 작품을 보고 있다. /사진제공=GS건설

신진 작가 문화예술 지원사업 나서

GS건설이 본사 건물을 활용한 문화예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9일 GS건설에 따르면 본사 1층 로비에 갤러리 ‘시선’을 설치해서 신진 작가와 대학생들의 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별도로 전시회를 열기 어려운 신진 작가들에게 전시 공간을 제공하고, 회사 직원과 방문객에게는 문화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일석이조' 효과가 기대된다.

중대형 갤러리 수준인 약 60평의 전시 공간에 'ㄱ자 모양'의 가변형 프레임을 설치해 작가 의도에 맞게 공간변형이 가능하도록 했다. 출품 작가는 작품 테마에 맞게 공간 활용 및 전시가 가능하다.

GS건설은 9일부터 13일까지 비영리 단체 ‘아트앤러브’와 함께 양성평등을 주제로 한 전시회를 개최한다. 갤러리 시선은 별도 기한 없이 연중 상시 운영될 예정이다.

GS건설 관계자는 “신진 작가와 대학생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향후 전시공간을 구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신진 작가들의 작품 세계를 공유할 수 있는 ‘갤러리 시선’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엄식usyoo@mt.co.kr

NEWSLETTER SIGNUP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