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1,946개의 글이 등록되었습니다.

운보 김기창이 세계일주하며 그린 풍속화 43점, 케이옥션 경매 출품

[뉴스1] 이기림 | 2020.07.31

운보 김기창 화백(1913~2001)이 세계일주를 하며 스케치한 풍속화 43점이 경매에 나왔다. 케이옥션은 오는 8월3일 마감하는 케이옥션 위클리 온라인 경매에 김기창의 '세계 화필 기행' 화문집에 실린 작품 43점이 나온다고 31일 밝혔다. 김기창 화백은 지난 1981년 6월10일부터 8월14일까지 유럽, 아프리카, 미주 등 18개국을 돌며 풍속화를 그렸다. 그는 단순한 형상만을 그리지 않았다. 작품에는 그만의 생각과 해학이 담겼다. 작품들은 당시 세계 각지의 풍경, 인물, 문화 등 풍물을 운보의 시선으로 감상하는 즐거움과 기존 작품세계와의 차별성을 확인할 수 있다. 이 작품들은 중앙일보에 '세계 화필 기행'이란 제목으로 연재됐고, 1983년 동명의 1000부 한정판 화문집으로 출간되기도 했다. 당시 세계일주에 동행한 고(故) 이규일 중앙일보 기자에 따르면 각 작품에는 여러 일화가 전해진다. 일례로 김 화백은 작품 '이집트의 인상'을 그릴 때 낙타를 타고 있는 청년을 그렸는데, 그 청년이 모델료를 내놓으라고 떼를 쓰자 씩 웃으며 "이것은 당신이 아니라 그 옆에 있는 노인"이라며 두건을 그려 넣었다고 한다. 이밖에도 이번 경매에는 미국 4대 스포츠 리그의 모자가 대거 출품돼 눈길을 끈다. 더 햇 서머(The Hat Summer) 섹션에는 미첼앤네스에서 생산된 모자와 의류가 출품됐다. 출품된 제품은 시카고불스, 브루클린 넷츠, 보스턴 셀틱스, 엘에이 레이커스 등 유명 프로농구 및 하키팀의 제품들이다. 이번 위클리 온라인 경매에는 총 160여점, 1억3000여만원어치 작품이 출품됐다. 프리뷰는 서울 강남구 신사동 케이옥션 별관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lgirim@news1.kr

박물관·미술관으로 떠나요…'2020 박물관·미술관 주간'

[뉴스1] 박정환 | 2020.07.23

박물관·미술관이 누구나 언제든지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예술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전국 4개권역에서 '2020 박물관·미술관 주간'행사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일상의 위로, 나를 위한 여행'이라는 표어로 '2020 박물관·미술관 주간'을 8월14일부터 23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수도권, 강원·충청권, 전라·제주권, 경상권 등 4개 권역의 박물관·미술관에서 지역 특색을 연계한 '주제가 있는 박물관·미술관 여행' 프로그램 9개를 선보인다. 모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소규모 여행(10명~최대 25명)으로 진행한다. 특히 경기도자박물관에서는 온라인으로 여행지 영상을 보며 임무와 체험 결과물을 완성해 우편으로 보내는 '비대면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올해 세계 박물관·미술관의 공통 주제인 '다양성과 포용성'의 가치를 확산하기 위해 15개 박물관·미술관에서는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행사를 개최한다. 서울 중심가에서 열리는 '거리로 나온 박물관(뮤지엄)'에서는 그동안 박물관과 미술관에서만 볼 수 있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미디어예술가 이이남 작가와 꼴라쥬플러스(장승효&김용민)팀은 경복궁 정문 담장 앞에 전시장 안에 있던 작품들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초대형 엘이디(LED) 2개 작품(가로 35m, 세로 3.5m)을 선보인다. 행사 기간 동안 서울과 충북, 경북 등 3개 지역에서는 전국 박물관과 미술관의 다양한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는 '박물관·미술관 교육박람회'를 개최한다.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 활동을 진행하고, 충청북도박물관·미술관협회는 집에서도 즐길 수 있는 '온라인 교육박람회'를 마련해 지역 박물관·미술관의 특색 있는 교육 콘텐츠를 선보인다. 국립경주박물관에서는 8월 20일과 21일 양일간 경북 내 박물관과 미술관들이 참여하는 교육 체험 공간(부스)과 특별 강연, 온·오프라인 소통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아울러 문체부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박물관·미술관계 피해를 지원하고 관람 수요를 회복하기 위해 8월 중 국민들에게 박물관·미술관 전시 관람료를 지원(할인쿠폰)할 계획이다. 프로그램과 일자별 주요 행사, 신청 등 자세한 내용은 '2020 박물관미술관 주간' 공식 누리집과 각 기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박물관·미술관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일상에 위로와 기쁨이 되길 바란다"라며 "행사를 안전하게 운영하기 위해 방역과 안전 수칙 준수를 최우선으로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art@news1.kr

코로나 여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온라인 개최

[뉴스1] 박정환 | 2020.07.22

'제13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이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이하 한문연)는 오는 오는 8월 24일부터 27일까지 제주도에서 개최 예정인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만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축제는 당초 6월 8일에서 8월 24일로 한 차례 일정을 연기했으나,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국민의 안전을 위해 온라인 행사로 변경했다. 한문연은 홈페이지의 영상 및 공연은 페스티벌 기간 동안 방문자 누구나 시청할 수 있으며 해외에서 참가가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국내 공연유통 활성화에 집중한다고 밝혔다. 밀집 위험이 큰 아트마켓(부스전시, 쇼케이스)과 교류협력네트워킹은 24일부터 27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오프라인 공연은 최소한의 공식참가작만 제주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부스전시에 참여하는 150여 개 단체에는 비대면 홍보를 위한 소정의 지원비를 지급하며, 온라인 상영을 위한 촬영 장소, 장비, 영상 제작 일체를 제공한다. 오프라인 공연 단체에는 공연료를 지원한다. 이 축제는 전국 문예회관과 예술단체 간 교류 및 거래가 이뤄지는 아트마켓이자 문화예술축제다. 이승정 한문연 회장은 "전국 문예회관 및 예술단체의 공연유통 활성화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축제 취소가 아닌 온라인 전환을 결정했다"며 "침체된 문화예술계와 국민의 지친 일상에 활기를 불어넣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art@news1.kr

최상단으로